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팀 쿡, 8천800억 전 재산 기부 약속 '혁신' 이어갈까…애플, 아이폰 보상판매한다

팀쿡, 8천800억 전 재산 기부 약속 `혁신` 이어갈까…아이폰, 보상판매 실시 `8천800억 전 재산 기부 약속` `팀쿡` [사진 중앙포토]

애플 최고경영자 팀 쿡의 8천800억 전 재산 기부 약속 소식이 전해졌다.

26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은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미국 경제지 포춘과 한 인터뷰를 보도했다.

팀 쿡은 현재 10세인 조카에 대한 교육 지원을 마친 뒤 8천800억 전 재산을 모두 기부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즈 예방, 기후변화, 인권 등의 중요성을 공개적으로 강조해온 그는 어떤 목적으로 기부할지는 언급하지 않았다. 다만 자선에 대한 체계적인 접근방식을 개발하겠다고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포춘은 쿡이 1억 2000만 달러에 달하는 애플 주식과 제한부 주식 6억 6500만 달러 어치를 보유하는 것으로 추산했다. 제한부 주식은 일정한 조건을 붙여 회사 직원에게 보수로서 지급하는 미등록 주식을 의미한다.

팀 쿡은 인터뷰에서 자신이 지난해 동성애자임을 밝힌 것에 대해서도 언급하며, 애플 직원 대부분은 자신이 동성애자라고 알고 있었으며 이미 오래전부터 커밍아웃할 결심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이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결론에 이르지 못했더라면 커밍아웃을 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팀 쿡의 8천800억 전 재산 기부 약속에 앞서 워런 버핏과 마이크로소프트 공동창업자 빌 게이츠는 지난 2010년 억만장자들에게 최소 50%의 재산을 사회에 환원할 것을 호소하는 이른바 ‘기부 약속 운동’을 시작했다.

팀쿡, 8천800억 전 재산 기부 약속 `혁신` 이어갈까…아이폰, 보상판매 실시 `8천800억 전 재산 기부 약속` `팀쿡` [사진 중앙포토]

한편 애플이 이르면 오는 31일부터 중국 애플스토어 매장에서 아이폰 보상판매를 실시할 계획이다.

27일 해외 IT매체에 따르면 애플은 자사의 최대 하청업체인 대만 팍스콘과 함께 중국에서 보상판매 정책을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 스토어 직원은 소비자가 반납한 아이폰의 상태를 점검한 이후 애플 제품과 교환 가능한 상품권을 지급한다는 계획이다.

보상판매 방식의 구체적 기준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애플스토어의 직원이 반납하는 기기의 외형이나 기능 등의 상태를 살펴, 내부 기준에 의해 가격을 지급할 전망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8천800억 전 재산 기부 약속' '팀쿡'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