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투 김미려 "남편 정성윤, 자꾸 술 먹자고 연락하더니…○○잡았다" '로맨틱'

`해피투게더3` 김미려 <사진 KBS-2TV `해피투게더3` 영상 캡처>


해피투게더3 김미려가 남편 정성윤과 첫 만남 일화와 함께 딸 사진을 공개했다.



26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 3'는 '워킹맘 특집'으로 꾸며져 김지영, 변정수, 이혜원, 이윤진, 김미려 등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김미려는 이날 방송에서 MC 유재석이 "본인과 남편 중 누가 먼저 대시했냐"고 묻자 "남편이다"라고 대답했다.



'해피투게더 3' 김미려는 이어 "같은 소속사인데도 서로 모르는 사이였다. 어느 날 친한 지인들과 MT를 갔다가 정성윤을 처음 만났다. 그 이후로도 홍대에서 우연히 마주친 적이 있다. 그때 다음에 또 보자고 말을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김미려는 "그땐 빈말인 줄 알았는데 진짜 전화가 왔더라. 그런데 보통 연예인들은 모르는 번호 안받지 않나. 그런데 이상하게 당기는 번호였다. 받아보니 정성윤이었다"고 밝혔다.



이에 '해피투게더3'의 출연자들은 "역시 인연이었나 보다"며 신기해 했다.



김미려는 "그 이후로도 자꾸 술 먹자고 연락을 하더라. 그리고 어느 눈 오던 날, 내 손을 잡았다"라고 말하며 수줍은 표정을 지었다.





한편, 김미려는 "우리 딸이 좀 괜찮다"며 딸 자랑과 함께 딸 정모아 양의 사진이 공개했다.



김미려 정성윤 부부의 딸 정모아는 큰 눈망울과 인형 같은 미모를 자랑해 모든 출연자가 감탄을 금치 못했다.





해피투게더3 김미려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해피투게더3 김미려, 딸 진짜 예뻐" "해피투게더3 김미려, 성공 하셨네요" "해피투게더3 김미려, 딸 얼굴 보느라 배고픈지도 모르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해피투게더3' 김미려 [사진 KBS-2TV '해피투게더3'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