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온주완♥조보아…조보아, 과거 베드신에 "수위 그리 높지 않아" 과감한 걸?

온주완 조보아 열애




탤런트 온주완(32)과 조보아(24)가 열애를 인정했다. 8살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한 달째 교제 중이다.



온주완 소속사 윌엔터테인먼트와 조보아의 소속사 싸이더스HQ는 26일 공식 자료를 내고 열애 사실을 알렸다. 온주완 소속사는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두 배우가 연인으로 만나고 있음을 확인했다. tvN '잉여공주'에 함께 출연한 인연으로 친분을 이어오다, 약 한달 전부터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해 좋은 만남을 가지고 있다고 전해왔다”라고 밝혔다.



조보아 측 역시 "조보아에게 확인해 본 결과, 두 배우가 서로 좋은 감정을 가지고 만나고 있음을 확인했다. tvN '잉여공주'에 함께 출연한 인연으로 친분을 이어오다, 최근 서로 호감을 가지고 조심스럽게 만남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 받았다"고 열애를 공식 발표했다.



두 사람은 지난해 방영됐던 ‘잉여공주’에서 각각 이현명과 김하니라는 인물을 연기하며 연인 연기를 했다. 드라마는 두 사람이 맺어지며 행복한 결말을 맞았고 현실에서도 이어졌다. 한달째 교제를 하고 있다고 인정을 하면서 두 사람의 풋풋한 사랑이 주목을 받고 있다.



온주완 조보아 열애


두 사람이 드라마 종영 당시 자신의 SNS에 올린 조보아와 함께 찍은 사진도 화제다. 당시 두 사람은 얼굴을 가까이 한 채 친밀한 관계라는 것을 드러낸 바 있다. 최근 한 작품에서 만난 스타들이 연인으로 발전했다는 소식이 잇따라 전해지고 있다. 이들 커플에 앞서서는 ‘투윅스’에 함께 출연했던 류수영과 박하선이 연인 사이라는 사실이 확인됐다.



한편 조보아의 과거 베드신 관련 발언이 화제다. 조보아는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영화 ‘가시’출연 소감을 밝혔다. 당시 조보아는 “베드신에 대한 부담감은 있다” 며 “무엇보다 행위보다는 감정선이 중요했기 때문에 부담감을 덜고 연기했다. 내 생각엔 그렇게 수위가 높지도 않은 것 같다”고 답한 바 있다.



온주완은 2004년 영화 ‘발레교습소’로 데뷔했다. ‘태풍태양’ ‘인간중독’ 등 영화에 출연했다. 최근 SBS TV 드라마 ‘펀치’에서 주목받았다. 또 온주완은 지난 2월 종영된 SBS 드라마 '펀치'에 출연했으며 올해 개봉 예정인 영화 '시간이탈자', '나를 잊지 말아요'로 관객을 만난다.



조보아는 2012년 tvN 드라마 ‘닥치고 꽃미남 밴드로 데뷔해 ‘마의’ ‘잉여공주’ 등 드라마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해 영화 ‘가시’에도 출연했다. 또 조보아는 오는 28일 첫방송되는 OCN 드라마 '실종느와르M'에 출연한다.



온주완 조보아 열애…온주완측 열애 인정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두 배우가 연인으로 만나고 있음을 확인했습니다. tvN <잉여공주>에 함께 출연한 인연으로 친분을 이어오다, 약한달 전부터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해 좋은 만남을 가지고 있다고 전해왔습니다.

앞으로 동료로서 또, 연인으로서 서로 응원할 두 배우가 예쁜 만남을 이어갈 수 있도록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길 당부 드리겠습니다.

지켜봐 주시길 당부 드리겠습니다.



온라인 중앙일보 star@joongang.co.kr

'온주완 조보아 열애'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