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레이먼 킴 "김지우 취향 독특해…망설이다 안 나갔다" 무슨 취향?

해피투게더 김지우, 레이먼킴


레이먼 킴 '해피투게더'에서 부인 김지우 자랑질



레이먼 킴(4)이 김지우(32)와의 결혼 스토리를 밝혔다.



레이먼킴은 19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에서 "김지우씨가 취향이 독특하다. 먼저 만나자고 했다"며 "망설이다 안 나갔다"며 김지우와 '밀당'한 과거를 자랑삼아 말했다.



해피투게더 김지우, 레이먼킴




레이먼킴는 "그런데 다음날 또 시간 되느냐고 했다. 밥 먹자고 하길래 같이 밥을 먹었다"고 했다. 이에 출연진들은 "한번 거절 당하면 자존심 상하기도 할텐데, 진짜 김지우씨가 좋아했나 보다. 뭐 먹었냐"고 되물었다. 레이먼킴은 "양대창 사달라고 해서 양대창에 소주 한잔 했다."고 밝혔다.

레이먼킴은 그날 이후 "김지우가 고양이를 키운다고 하길래 보고싶다고 했더니 집에 놀러오라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사실 이날 이후로 레이먼킴과 김지우와 데이트가 시작된 셈이다. 레이먼킴은 김지우와 첫번째 데이트를 거절한 이유에 대해 "연예인이라 겁이 났다"고 털어놓았다. 레이먼킴은 또 김지우가 발 각질 관리를 해준다"고 자랑했다.

해피투게더 김지우, 레이먼킴




온라인 중앙일보

'해피투게더 김지우, 레이먼컴'[사진 김지우 sns, 해피투게더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