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봄나물 냉이 효능, 냉이 어떻게 먹어야 약이 될까?

춘곤증에 좋은 봄나물


춘곤증에 좋은 봄나물…봄나물 레시피는?



봄이 오면서 춘곤증에 좋은 봄나물이 인기다. 춘곤증에 좋은 봄나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냉이 효능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그중 으뜸으로 치는 것이 냉이다.



냉이는 채소 중에서 단백질 함량이 가장 많고 칼슘과 철분 등 무기질 함량이 풍부할 뿐만 아니라 비타민 B1과 C가 매우 많아 소화기관이 약하고 몸이 허약한 사람이나 출혈환자에게도 좋다고 알려져 있다.



또 냉이는 잎부분에 비타민A와 C, B2가 풍부해 면역력 향상과 피로예방에 좋다. 뿌리의 쌉쌀한 맛은 식욕을 자극시켜 소화효소 분비를 도우며 콜린 성분이 풍부해 고지혈증 개선에 도움이 된다.



이 밖에도 춘곤증에 좋은 봄나물로는 취, 달래, 쑥 등이 꼽힌다. 취나물은 비타민 A와 탄수화물, 칼륨, 아미노산의 함량이 많으며, 두통과 감기, 진통 해소에 좋다고 알려져 있다. 취나물은 특유의 맛과 향, 식감으로 밥반찬 및 산채비빔밥의 재료로 사랑받고 있다.



달래에는 알리신 성분이 들어있어 식욕을 돋우며 항암, 항노화 효과가 뛰어나다. 달래 100g에는 비타민 C가 한국인 권장 섭취량의 33%가량 포함돼 있고 노화를 방지하고 면역력을 높인다. 하지만 비타민 C의 경우 조리과정에서 가열로 약 70~80%가 파괴된다. 따라서 달래는 된장찌개 등에 넣어 끓여 먹는 것보다는 무쳐서 섭취하는 것이 좋다.



쑥에는 비타민 A인 카로틴 함량이 높아 봄철에 떨어지기 쉬운 면역력을 증가시키는데 도움이 된다. 또한 칼슘과 철분이 풍부해 성장기 어린이에게 좋다.



춘곤증에 좋은 봄나물, 두릅




냉이의 특징에 대해 누리꾼들은 "냉이의 특징, 춘곤증에 최고 " "냉이의 특징, 이번주말 어디든 가야겠다" "냉이의 특징, 어릴 적에는 냉이도 흔했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냉이의 특징'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