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정상회담’ 장위안…중국 갑부의 쇼핑법 공개



 

JTBC ‘비정상회담’에서 각국 유명 부자들의 쇼핑법을 소개했다.



최근 진행된 ‘비정상회담’ 37회 녹화에서 ‘세계의 부자’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중국 대표 장위안은 “중국의 부자가 실제로 쇼핑하는 모습을 본 적이 있다“며 자신의 일화를 공개했다.



이어 장위안은 “명품관에 들어가서 문을 닫더니 ”이거 빼고 다 주세요“라고 말하더라. 단지 주위 사람들에게 줄 선물을 그렇게 많이 사더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 호주 대표 블레어 윌리엄스는 “호주에도 광산을 발견해 1초에 70만 원, 즉 하루에 6백억 원을 버는 상속녀가 있다”고 소개해 이목을 끌었다.



이 밖에도 ‘세계의 부자’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는 오는 3월 16일 월요일 밤 11시, JTBC ‘비정상회담’에서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