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정경호 출연, “다 빼놓고 왔다” 철두철미한 그의 냉장고는

배우 정경호의 냉장고가 공개됐다.



JTBC 새 드라마 ‘순정에 반하다’의 두 주인공인 정경호와 윤현민이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해, 베일에 쌓여있던 남자 배우들의 냉장고를 공개했다.



이에 그동안 많은 연예인의 냉장고 속을 보며 스타의 라이프 스타일을 파헤쳐왔던 MC 김성주, 정형돈은 정경호의 출연에 그의 사생활을 알아볼 생각에 의욕 충만한 모습을 보였다.



이 날도 MC들은 냉장고 공개 전 의미심장한 미소를 보였는데, 정경호는 “다 빼고 나왔다”고 자신있게 말하며 평소 좋아하는 프로그램이라 특히 허경환 편을 모니터하고 치밀하게 준비했음을 드러냈다.



하지만 MC들이 냉장고를 뒤지기 시작하자 정경호는 갑자기 일어서는 등 초조한 모습을 보였다. 그의 냉장고 안에는 분위기 잡기 좋은 물건들이 속속 출몰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정경호는 MC들의 매의 눈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었을지는, 16일 밤 9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