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사정쌀롱' BJ엣지 "매운 거 먹게 되면 야하다"…1600만원 받은 사연 보니 '깜짝'

‘속사정쌀롱 BJ엣지’ ‘BJ엣지’. [사진 JTBC ‘속사정쌀롱’ 캡처]






'속사정쌀롱' BJ엣지 "매운 거 먹게 되면 야하다"…1600만원 받은 사연 보니 '깜짝'





‘속사정쌀롱’ BJ엣지가 연봉이 공개돼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15일 방송된 JTBC ‘속사정쌀롱’에서는 1인 미디어에 대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며 특별 게스트로 BJ 4대 여신 중 한 명인 BJ엣지를 초대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남은 이야기를 나누던 중 “BJ 4대 여신 중 한 분을 실제로 모셨다”는 MC 윤종신의 말에 큰 관심을 보였다.



이어 억대 연봉의 4대 여신으로 알려진 BJ 엣지가 이원 생중계 모니터에 등장하자 강남은 “거기 어디냐”며 위치를 물었다.



BJ엣지는 “BJ를 한 지 6년 차에 접어들었다. 아프리카 티비에서 보이는 라디오를 하고 있다. 음악 방송도 하고, 대화도 한다. 먹방은 하지 않는다. 매운 거를 먹게 되면 야하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BJ엣지는 “한 번에 제일 많이 받은 게 1600만원 어치”라고 밝혀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이에 정찬우는 “누가 1600만원어치를 준 거냐”고 물었고, BJ엣지는 “나도 뵙지 못한 분이다. 노래 ‘홍콩반점’ 립싱크를 한 적이 있는데 그때 별풍선으로 1600만원을 줬다. 수수료 400만원을 떼고 1200만원을 받았다”고 답했다.



앞서 BJ엣지는 아프리카 티비 ‘홍콩반점’ 영상에서 사전 준비 방송부터 유쾌한 매력을 발산한다. 트레이닝복을 입은 BJ 엣지는 외모만 봤을 때는 상상할 수 없는 웃음 폭탄 막춤을 보여줬다. 아프리카 티비 이용자들은 아프리카 티비 방송 대화창에서 BJ 엣지의 ‘홍콩반점’을 기대하며 이야기를 나눴다. 드디어 ‘홍콩반점’ 곡이 시작되고 BJ 엣지는 엘모 모자에 비눗방울 효과까지 동원하며 최상의 무대 매너를 보였다. 장난감 마이크를 든 BJ 엣지는 ‘홍콩반점’ 곡에 맞춰 완벽한 립싱크를 해 눈길을 끌었다.



또 BJ엣지는 연봉이 얼마냐는 질문을 받고 “우린 연봉이 측정돼 있지 않고 정해져 있지 않지만 난 그냥 억대다. 자랑 좀 하고 싶다. 이 정도 받는 BJ가 많지는 않다”고 밝혔다.



BJ엣지는 등급에 대해 “일반, 베스트, 파트너별로 다르다. 6대 4부터, 8대 2까지 있다”며 “나는 파트너 BJ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BJ엣지는 “한 번에 별풍선 35만개(3500만원)를 받은 사람이 있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아프리카 티비’에서는 시청자들이 BJ에게 1개 100원인 ‘별풍선’을 선물할 수 있다.



BJ엣지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BJ엣지, 많이 버네” “BJ엣지, 부럽다” “BJ엣지, 누가 준 거야?” “BJ엣지, 억대라니! 충격” “BJ엣지, 예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속사정쌀롱 BJ엣지’ ‘BJ엣지’. [사진 JTBC ‘속사정쌀롱’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