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용철의 마음 풍경] 산에는 꽃이 피네 - 변산바람꽃





변산바람꽃



아직은 겨울 옷을 입은 산

키 작은 야생화가 반갑습니다.



허리를 굽혀야만 보이는 꽃

배시시 웃으며 눈을 맞춥니다.



차가운 바위 틈에 피어난 꽃

바람이 매섭다 해도 이미 봄입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