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겨울 이불 관리법, 소재에 따라 보관 달리해야…"이것만 알면 습기·진드기 걱정 끝"



 

겨울 이불 관리법, 소재에 따라 보관 달리해야…"이것만 알면 습기·진드기 걱정 끝"



겨울 이불 관리법 게시물이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겨울 이불은 따뜻한 실내보관은 물론 잦은 세탁이 어려운 탓에 각종 세균이 번식하기 쉽기 때문에 보관 전, 소재에 따른 세탁 및 관리방법에 각별한 관심을 쏟아야 한다.



특히 이불장 안에는 신문지를 깔아 놓거나 제습제, 방충제를 함께 비치하면 습기는 물론 각종 진드기 발생을 예방할 수 있을 것이다.



이불을 보관할 때에는 이불의 소재에 따라 보관을 달리하는 것이 좋다. 솜이 들어간 극세사나 차렵이불은 되도록 위쪽에 올려두는 것이 좋고, 오리털이불의 경우 털을 손상시키는 압축팩은 피하고 통풍이 되는 상자 등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이외에도 이불세탁은 섬유 사이사이에 세제 찌꺼기가 남지 않도록 액체형 중성세제를 사용하고 미지근한 물이나 차가운 물로 세탁하는 것이 좋으며 그 전에 극세사, 오리털 이불은 물세탁이 가능한 소재인지 확인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한편, 겨울 이불 관리법 게시물에 누리꾼들은 “겨울 이불 관리법, 이불 걱정 끝이다.” “겨울 이불 관리법, 이런 방법이 있었네.” “겨울 이불 관리법, 유용한 정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겨울 이불 관리법’[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