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섹션 강균성 출연, 아이스크림 사업 "이영돈 PD 때문에 잘 안됐다…조만간 만날 것"

섹션 강균성 [사진= MBC ‘섹션TV 연예통신’ 캡처]




섹션 강균성 출연, 아이스크림 사업 "이영돈 PD 때문에 잘 안됐다…조만간 만날 것"



섹션 강균성



노을 멤버 강균성이 이영돈 PD를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대세 강균성을 만나 스타ting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강균성은 과거 아이스크림 사업에 대해 “이영돈 PD님의 프로그램 때문에 사업이 잘 안 됐다”고 밝혔다.



강균성은 “초반 일주일 동안에는 판매가 좋았다. 근데 ‘먹거리 X파일’ 이영돈 PD님께서 당시 싸잡아서 불량 아이스크림 제조업체들을 고발했다”며 “우리 가게는 방송 내용과 무관했음에도 불구하고 판매가 뚝 떨어졌다”고 밝혔다.



이어 강균성은 “(이영돈 PD와) 조만간 녹화 같이 하게 돼있더라”고 말했고, 이에 박슬기는 “이영돈 PD님에게 한 마디 해라”라고 거들었다.



이후 강균성은 “그날 만나서 하겠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섹션 강균성’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