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호정기자의 음악이 있는 아침] 베토벤 '황제' 협주곡 2악장





넋놓게 하는 음악





너무 유명한 곡은 오히려 듣지 않게 되죠.



그런데 이 곡만큼은 아무리 들어도 해어지는 느낌이 없습니다.



들을 때마다 새로운 아름다움이 보이죠.



한 피아니스트는 이 음악이 하늘의 수많은 별 같다고 하더군요.



듣고보니 또 그렇더라고요.



어떤 얘기를 하는지는 명확하지 않지만 넋 놓게 하는 아름다움. 들을 때마다 잠시 쉬게 해줍니다.

힘들지 않은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김호정 기자 wisehj@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