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삼둥이 어묵’ 먹방 화제…'어묵'이냐 '오뎅'이냐

삼둥이 어묵 [사진 KBS2 방송 캡처]


 
‘삼둥이 어묵’ 먹방 화제…“먹는 모습도 너무 귀여워”

‘대한·민국·만세’ 삼둥이와 배우 송일국이 어묵 ‘먹방’을 선보여 화제다.

지난 8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봄이 오는 소리’편에서는 배우 송일국과 세 쌍둥이 아들 대한·민국·만세, 개그맨 이휘재와 쌍둥이 아들 서언·서준, 격투기 선수 추성훈과 딸 추사랑, 배우 엄태웅과 딸 엄지온의 이야기가 방송됐다.

이날 배우 송일국은 삼둥이를 데리고 시장 나들이에 나섰다. 삼둥이는 시장에 가기 앞서 먹고 싶은 것으로 어묵을 꼽았다. 삼둥이와 배우 송일국은 차를 타고 이동하면서 ‘오뎅’이냐 ‘어묵’이냐를 놓고 실랑이를 벌이는 장면을 보여 웃음을 선사했다.

시장 구석구석을 구경하던 삼둥이는 한 분식집에서 어묵꼬치를 먹었다. 아이들이 먹는 모습을 보고 송일국도 어묵 먹기에 동참했다.

어묵 먹기를 마치고 계산을 하기 위해 꼬치를 세던 송일국은 넷이서 무려 15개를 먹었다는 사실에 놀랐다. 이어 그는 “넷이서 열 다섯개는 나누기가 안 되니까 하나 더 먹어야 겠다”면서 이상한 계산법을 내세우며 어묵을 한 개 더 먹어 웃음을 주었다.

이날 삼둥이 어묵 먹방을 본 네티즌은 “삼둥이 어묵, 먹는 모습 역시 귀여워”, “삼둥이 어묵, 송 아버지가 더 많이 먹는 것 같은데?”, “삼둥이 어묵, 송일국 계산법은 뭐지?”, “삼둥이 어묵, 잘 먹는 아이들 보니 나도 흐뭇해”, “삼둥이 어묵, 어묵을 입에 하나 가득 넣은 모습 깜찍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삼둥이 어묵’ [사진 KBS2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