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슬리피 재검… 면제 판정 받는 또 한명의 연예인?



‘슬리피 재검’

언터쳐블 멤버 슬리피가 폐결핵 의심 징후를 보여 재검 판정을 받았다.

슬리피는 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진짜사나이’에서 징병 검사를 받던 중 결핵 징후를 보인 것이다.

슬리피는 “어쩐지 가슴이 아프더라. 술병인 줄 알았는데...”라고 의연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추가 검사 결과에도 결핵 징후가 보여 상황은 더욱 안좋아졌다. 판정 보류가 난 것이다. 연이은 재검 판정에 슬리피는 당황한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한편, 이날 ‘진짜사나이’는 여군 특집 마지막 이야기와 시즌 2 첫 번째 이야기가 방송됐다. 시즌 2는 배우 임원희, 개그맨 김영철, 요리사 샘 킴, 전 농구선수 김승현, 배우 이규한, 정겨운, 언터쳐블 슬리피, 슈퍼주니어 강인, 방송인 샘 오취리, 보이프렌드 영민-광민이 출연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슬리피 재검’[사진 MBC 진짜사나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