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로브스터 뷔페…김병만이 '정글'에서 먹던 그 로브스터가 뷔페로?

로브스터 뷔페


'테로' 박수진·리지도 황홀해한 맛의 정체는? '랍스터 무한리필' 맛집



‘테이스티로드’에서 ‘로브스터 무한리필’ 맛집이 소개돼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7일 방송된 캐이블채널 올리브TV ‘2015 테이스티로드’에서는 MC 박수진과 리지가 로브스터 무한리필 식당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에서 소개된 서울 송파구 신천동의 이 맛집은 로브스터를 비롯해 다양한 메뉴들이 무한리필로 제공되는 맛집으로 유명하다.



로브스터 무한리필 맛집을 찾은 박수진은 “로브스터 무한리필이라니 말도 안 된다”라고 놀라워했고, 리지는 “달고 고소하다”, “싱싱함이 살아있다”며 연이어 감탄했다.



이 랍스터 무한리필 맛집의 이용 가격은 성인기준 100달러(약 11만 원), 13세 이하 어린이는 50달러(약 5만5000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로브스터 뷔페 무한리필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로브스터 뷔페 무한리필, 이런 곳이 있다니” “로브스터 뷔페 무한리필, 저긴 아마 천국인듯” “로브스터 뷔페 무한리필, 부모님 모시고 가고싶다” “로브스터 뷔페 무한리필, 박수진 복스럽게 잘 먹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로브스터 무한리필’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