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떡국열차' 봉만대 감독, “봉준호 감독에게 승낙 받았다” '대박징조'





'떡국열차' 봉만대 감독, “봉준호 감독에게 승낙 받았다” '대박징조'



 

봉만대 감독이 영화 ‘설국열차’를 패러디한 신작 ‘떡국열차’를 연출하기 전 원작자인 봉준호 감독에게 승낙을 받았음을 고백했다.



봉만대 감독은 지난 1일 방송된 JTBC ‘속사정쌀롱’에서 “MBC ‘라디오스타’에서 ‘떡국열차’ 얘기가 나온 후 실제로 봉준호 감독에게 ‘떡국열차’에 관한 이야기를 했다”며 “‘이렇게 발전시켜 봤으면 좋겠는데 어떻겠냐’고 물었더니 흔쾌히 패러디를 승낙했다”고 말했다.



이어 봉 감독은 “봉준호 감독이 말하길 사실 본인도 ‘설국열차’에 더 많은 얘기를 넣고 러브신도 만들어 보고 싶었는데 여의치 않았다고 하더라”며 “그래서 그 부분을 나에게 넘긴 것”이라고 유머있는 말까지 곁들였다.



봉만대 감독의 ‘떡국열차’는 회당 5분씩 총 12부작으로 만들어져 공개된다. 김구라가 주인공 커져스로, 박휘순이 커져스의 오른팔 해준대, 모델 이영진이 절대자의 하수인 매일선 등으로 출연한다. 12부작 공개 뒤 IPTV와 극장가에 확대 상영할 예정.



한편, 네티즌들은 봉만대 감독 ‘떡국열차’ 소식에 “떡국열차 봉만대 감독, 농담이 아니였어?”, “떡국열차, 대박 예감”, “떡국열차 봉준호 감독 허락까지? 대단하네~” 등의 의견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속사정쌀롱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