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주호 풀타임-구자철 교체' 마인츠, 2-2 무승부

박주호(28)가 풀타임을 소화하고, 구자철(26)이 교체출전한 마인츠가 무승부를 거뒀다.



독일 분데스리가 마인츠는 8일 독일 마인츠의 코파스아레나에서 열린 보루시아 묀헨글라드바흐와 2014-2015시즌 24라운드에서 2-2로 비겼다. 0-2로 뒤졌던 마인츠는 후반 28분 요하네스 가이스의 만회골과 후반 32분 오카자키 신지의 동점골로 값진 승점 1점을 챙겼다. 마인츠는 12위(5승11무8패·승점26)를 기록했다.



박주호는 왼쪽풀백으로 출전해 풀타임을 뛰었다. 아시안컵 차출 등으로 장기 결장했던 박주호는 최근 2경기 연속 출전했다. 구자철은 2-2로 맞선 후반 43분 교체출전했다. 구자철은 비록 공격 포인트를 올리지는 못했지만, 두 차례 위협적인 슈팅을 연결했다.



아우크스부르크 공격수 지동원(24)은 이날 볼프스부르크전에 선발출전해 61분간 뛰었다. 1-0으로 승리한 아우크스부르크는 5위(12승2무10패·승점38)로 한 계단 올라섰다. 호펜하임 왼쪽수비수 김진수(23)는 샬케전에 풀타임을 뛰었지만 1-3 패배를 막지 못했다. 호펜하임은 7위(9승6무9패·승점33)를 기록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