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자전거 타고 민통선의 봄 만끽하세요



민통선 일대의 수려한 경관을 자전거로 돌아볼 수 있는 행사가 열린다.

경기도는 경기관광공사와 오는 22일 13시 파주 임진각에서 ‘2015년 제1회 DMZ 자전거 투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투어 코스는 임진각에서 출발해 통일대교, 초평도 등 임진강변 일대 구간이며, 중급 코스(17Km), 초급 코스(13Km)로 나누어 달릴 수 있다.

아울러 레크리에이션 및 준비체조를 민통선 일대 쌍안경 관람, DMZ 사진전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진행된다.

올해부터는 본 투어와 연계한 특별숙박상품을 통해 민통선 내 유일한 숙박시설인 캠프그리브스 DMZ체험관을 이용할 수 있다. 30명 이상 단체의 경우 50%할인된 가격으로 숙박이 가능하다.

참가 접수는 3월 2일부터 13일까지 경기도 DMZ 홈페이지(http://dmz.gg.go.kr)와 임진각 평화누리 홈페이지(http://peace.ggtour.or.kr)에서 가능하며, 투어의 관련된 세부 내용은 캠프그리브스 DMZ체험관 홈페이지(www.dmzcamp131.or.kr)에서도 확인이 가능하다.

참가비용은 10,000원(장비대여료 3,000원 별도)이며 DMZ 체험관을 이용하는 참가자에게는 장비 대여료가 면제 된다.

최봉순 경기도청 균형발전기획실장은 “올해로 6년째를 맞는 DMZ 자전거투어는 임진강변의 아름다운 자연을 만끽하고 안보현장을 가까이서 체험할 수 있는 행사로 각광 받고 있다”며, “올해 관할 군부대와 협의를 통해 새로운 코스 등을 추진하여 참가자의 편의와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의 DMZ 자전거투어는 오는 3월부터 10월까지 매월 넷째주 일요일에 실시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