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감염과 질병·알레르기에 대항하는 힘 길러야…"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중앙 포토]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감염과 질병·알레르기에 대항하는 힘 길러야…"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 버섯 약리작용 높여…면역력 증진시키고 활성산소를 제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이 화제다. 활력은 면역력과도 관련이 깊다. 면역력이 떨어지면 환절기 감기·폐렴 등을 앓기 쉽다. 음용 식초는 면역력 강화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글루타티온의 농도를 올려 면역세포인 백혈구를 만드는 림프구 생성을 돕는다. 백혈구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질병 저항력을 키운다.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은 영양소가 풍부한 음식이다.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은 방어력을 강화하고 감염과 질병, 알레르기에 대항하는 힘을 길러준다.



또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은 면역기관이 제 기능을 발휘하도록 하는 비타민C와 항바이러스 물질인 비타민A, 백혈구 활동을 돕는 비타민B, 항체 생산을 활발하게 하는 비타민E, 식세포의 활동을 돕고 항체를 생산하는데 반드시 필요한 미네랄이 대표적이다.



특히 면역력이 높은 음식은 제철 과일과 야채는 땅속의 기운을 모두 포함하고 있다. 각종 영양분이 풍부할 뿐 아니라 신선하고 약품처리가 적으므로 많이 먹는 게 좋다. 봄에는 파릇파릇한 봄나물을, 여름에는 대표 과일인 수박과 참외, 복숭아, 자두를, 가을에는 사과와 고구마, 늙은 호박, 마지막으로 겨울에는 상큼한 귤과 석류, 배추와 무를 자주 섭취하면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된다.



암세포 증식·재발 방지‘버섯' 버섯에는 약리작용을 하는 성분이 대거 함유돼 있다. 그중에서도 글루칸(glucan)은 인체의 면역력을 증진시키고 활성산소를 제거해 항산화작용을 할 뿐 아니라 정상적인 세포조직의 면역기능을 활성화시켜 암세포의 증식과 재발을 막는다.



면역력이 높은 음식은 콜레스테롤 배출기능을 한다. 현미를 비롯해 수수, 보리, 율무, 기장, 메밀과 같은 잡곡에는 몸의 저항력을 키워 암을 예방해주는 효과가 있다. 특히 현미에 함유된 아라비녹실란 성분은 면역증강 작용을 해 암과 B형 간염과 같은 질환 치료에 많이 활용된다. 잡곡에 많은 섬유질 역시 발암물질과 중금속, 콜레스테롤을 배출시켜 각종 질병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섬유질·비타민 풍부‘녹황색 야채’ 섬유질과 각종 비타민이 풍부하게 들어있는 야채는 우리 몸의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해준다. 특히 야채는 섬유질과 비타민A, B, C 외에도 칼슘과 칼륨, 인, 철분, 망간과 같은 무기질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유해물질을 분해하고 배출하는 효과가 탁월하다.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에 대해 네티즌들은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 비타민C 많이 먹어야 겠네”“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 제철과일이 정답”“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 녹황색 야채가 무었이 있지”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