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리퍼트 대사 습격, 우리마당 통일연구소 김기종 대표…일전에 주한 일 대사도 공격



















5일 마크 리퍼트 주한 미 대사를 공격한 괴한은 우리마당통일연구소 김기종(55) 대표인 것으로 확인됐다. 김 대표는 이날 오전 7시40분쯤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민화협이 주최하는 조찬 행사에 참석중 김씨로부터 공격받아 얼굴과 팔목 등을 다쳤다. 김 대표는 범행 직후 현장에서 검거됐으며, 전쟁 훈련에 반대한다고 외쳤다고 한다.



현재 진행중인 키리졸브 한미연합군사훈련을 뜻한 듯 하다. 김 대표는 이 과정에서 발목을 다쳤으나 경미한 상태라고 한다. 민화협측은 “김씨가 민화협 회원이기는 하지만 오늘 행사에 참석 신청한 적은 없다. 김씨의 얼굴을 알지 못해 행사장에 들어올 때 특별한 확인은 하지 못했다”고 했다.



김 대표는 과거에도 주한 외교사절을 공격한 적이 있다고 한다. 2010년 시게이에 도시노리 주한 일 대사가 강연중 김씨에게 공격당해 다친 적이 있다.



유지혜 기자 wisepen@joongang.co.kr

사진=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