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폭스바겐 '이탈디자인' LG전자와 럭셔리 콘셉트카 선보여

폭스바겐 자동차 그룹의 디자인 하우스인 ‘이탈디자인’이 LG전자와 손잡고 만든 럭셔리 콘셉트카를 선보였다. LG전자에 따르면 이탈디자인은 3일 스위스 제네바 팔렉스포에서 열린 ‘2015 제네바 모터쇼’에서 새로운 자율주행 자동차 ‘제아(Gea)’(사진)를 공개했다.



LG전자는 이 콘셉트카에 디스플레이와 후방 램프ㆍ제어모듈 등 총 7종의 전장부품을 공급했다. 사이드미러를 없앤 대신, 도어에 달린 LG전자의 측면ㆍ후방 카메라로 외부 상황을 살필 수 있다. LG전자의 사물인터넷(IoT) 기술도 적용했다. LG전자의 스마트워치 '어베인 LTE'에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면 제아의 문을 열고 닫을 수 있는 식이다. 이탈디자인은 폭스바겐 골프는 물론 BMWㆍ람보르기니ㆍ부가티 등 유명 자동차 디자인을 제작해왔다.



LG전자 VC사업본부 이우종 사장은 "이번 기술 협업은 LG전자가 글로벌 자동차 전문 디자인 회사와 함께 차세대 스마트카 디자인의 미래를 그렸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손해용 기자 sohn.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