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5 제네바 모터쇼 개막…올해의 차는 무엇?

‘2015 제네바 모터쇼 개막’ 파사트




2015 제네바 모터쇼가 3일(현지시간) 화려한 막을 열었다. 모터쇼 개막 전 '2015 유럽 올해의 차(Car of the year)'로 폭스바겐 파사트가 선정돼 더욱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제네바모터쇼 조직위원회는 2일(현시시간) 파사트를 올해의 차 후보에 오른 7개 모델 중 최종 수상작으로 발표했다.



유럽 올해의 차는 유럽연합(EU) 22개국 58명의 자동차 저널리스트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투표에 의해 수상작이 가려진다. 기술 혁신, 안전성, 디자인, 가격 대비 가치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올해의 차가 선정된다.



파사트는 투표 결과 총점 340점을 받아 시트로앵 C4 칵투소(248점), 벤츠 C클래스(221점), 포드 몬데오(203점), 닛산 캐시카이(160점), BMW 액티브 투어러(154점), 르노 트윙고(124점) 등을 제치고 올해의 차에 뽑혔다.



심사위원 칸 매트슨은 "파사트는 디자인, 품질, 안전성, 실내 인테리어, 혁신 기술(트레일러 어시스트) 등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한편 지난해 올해의 차는 푸조 308가 선정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제네바모터쇼 홈페이지 화면 캡처]



‘2015 제네바 모터쇼 개막, 2015 제네바 모터쇼 개막, 2015 제네바 모터쇼 개막’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