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빌 게이츠,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3조5000억 늘어 자산 87조

빌 게이츠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 [사진 페이스북]




 

'빌 게이츠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 등극'



미국의 기업인 빌 게이츠가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에 등극했다.



지난 2일(현지시간) 미국의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발표한 '2015 세계 부호' 리스트에 따르면 빌 게이츠의 자산은 지난해 32억 달러 증가한 792억 달러(한화 약 87조 2천200억 원)으로 집계됐다.



빌 게이츠는 지난 21년 동안 15번 세계 최고 부자에 이름을 올렸다.



빌 게이츠에 이어 멕시코의 통신재벌 카를로스 슬림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2위로 평가되었고 '투자의 귀재' 워렌 버핏과 스페인의 패션 브랜드 자라(Zara)를 소유한 아만시오 오르테가는 각각 3, 4위를 차지했다.



한국의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은 지난해보다 8계단 낮아진 110위로 평가됐다.



한편 10억달러(약 1조1000억 원) 이상을 가진 부호는 지난해 152명이 늘어 총 1826명이 됐다.



빌 게이츠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 등극을 보고 네티즌들은 '빌 게이츠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 등극이라니 대단해', '빌 게이츠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 등극 경이롭다' ' 빌 게이츠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 등극인데 이건희 회장은 하락했네',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는 아니더라도 2등한 카를로스 슬림도 대단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빌 게이츠 2년 연속 세계 최고 부자 등극 [사진 페이스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