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승헌 윤아와 만나 정다운 모습… 만난 사연 들어보니…



'송승헌 윤아'

 

배우 송승헌과 소녀시대 윤아가 좋은 만남을 가졌다. 송승헌과 윤아는 오는 3일 납세자의 달을 맞아 뜻깊은 상을 수상했다. 송승헌과 윤아가 나란히 사진을 찍어 올라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송승헌은 3일 낮 자신의 웨이보(중국 SNS)에 "윤아와 함께"라는 짧은 메시지와 함께 사진을 개제했다.



사진에서 송승헌은 짙은 회색 정장을 입고 그림같이 미소 지으며 손으로 브이를 만들어 보이기도 했다. 윤아는 송승헌의 옆에서 활짝 웃으며 그와 함께 브이 포즈를 취해 연예계 대표 훈남훈녀의 모습을 과시했다.



송승헌과 윤아는 3일 제 49회 납세자의 날을 맞아 오전 10시에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모범납세자로 선정돼 대통령 상을 수상했다. 송승헌과 윤아는 향후 국세청 홍보대사로 활동할 예정이다.



송승헌과 윤아가 나란히 찍힌 사진의 모습에 네티즌들은 '송승헌 윤아, 대박이네~', '송승헌 윤아, 역시 연예계 훈남훈녀다', '송승헌 윤아, 이승기 질투나겠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승헌 윤아'[사진 송승헌 웨이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