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미자 장사익 합동 콘서트, '빛나거나 미치거나' 제치고 시청률 1위

이미자 장사익 [사진 KBS]




 

이미자와 장사익의 합동 콘서트가 '빛나거나 미치거나' 제치고 시청률 1위에 등극해 화제다.



이미지와 장사익은 2일 KBS-1TV '공사창립 특집콘서트 이미자, 장사익'의 무대에 올랐다. 이날 이미자는 KBS 인기 드라마 동명 주제곡이었던 ‘여로’, ‘옛 시인의 노래’, ‘멍에’ 등을 불렀다. 장사익은 대중가요 명곡인 ‘봄비’와 ‘나 그대에게 모두 드리리’ 등을 선사했다.



장사익은 “이미자의 목소리는 이 세상 하나뿐인 목소리다”라며 “한국가요의 전설과 함께 무대를 꾸밀 수 있어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미자 또한 “장사익은 전통가요의 한을 깊이 있는 소리로 풀어낸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이미자, 장사익의 합동 콘서트는 지상파 3사 월화드라마를 제치고 시청률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기염을 토했다.



3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일 오후 방송된 KBS 1TV ‘공사 창립 특집 콘서트 이미자 장사익’은 전국 기준 20.1%를 기록했다.



가수 장사익은 1950년 출생으로 국악인으로 활동하던 1995년 8월 1집 '하늘 가는길'을 통해 가수로 데뷔하였고 이후 ‘찔레꽃’, ‘꽃구경’ 등 국악과 가요를 접목한 노래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미자 장사익 [사진 KBS]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