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IBK기업은행, 특허가치 100%까지 대출해주는 상품 출시

[사진 기업은행]


IBK기업은행에서 특허가치 100%까지 대출해주는 상품이 나왔다.



3일 기업은행은 ‘지식재산 1+1 협약보증대출’을 출시했다. 특허청에 등록된 국내 특허권을 보유한 기업이 대상이다. 기술보증기금으로부터 보유한 특허 기술가치평가를 받았다면 평가금액의 100%까지 기업은행이 대출해준다.



특허권과 기보 신용보증서를 담보로 한다. 특허권 가치를 5억원으로 평가 받았다면 3억원은 특허권을 담보로, 2억원은 기보 신용보증서를 담보로 대출을 해주는 방식이다. 건당 500만원인 기술가치 평가수수료는 은행이 부담한다.



대출금리를 1.5%포인트 인하 혜택도 더해진다. 최종 대출금리는 기업 조건에 따라 상이하다. 기업은행 측은 “특허권을 확보하고도 제품 상용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술기반 회사에 적당한 대출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조현숙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