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주항공, 노선별 최저가 공개 프로모션

제주항공이 노선별 최저가를 7일간 공개하는 ‘럭키7 캐치페어(Lucky7 Catch Fare)’ 프로모션을 4일부터 진행한다. 기존의 얼리버드 프로모션을 대신해 3~4개월 전에 여행을 준비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하는 할인행사다.



국내선·일본·중국·대만노선의 3개월 후 출발 항공권의 최저운임과 태국·필리핀·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노선, 괌·사이판 등 대양주 노선의 4개월 후 최저가 운임을 매월 첫 주 수요일부터 일주일간 공개한다.



3월의 럭키7 캐치페어는 4일 오전 10시부터 10일 오전 7시까지 제주항공 홈페이지에서 진행한다. 6월 출발하는 국내선 및 일본·중국·대만노선이 대상이다. 공항시설사용료와 유류할증료 등을 모두 포함한 편도 운임 총액 최저가가 김포~제주 2만700원, 인천~나리타, 인천~오사카가 8만1400원, 인천~칭다오 4만9200원, 인천~웨이하이 4만4200원이다. 인천~홍콩 노선은 9만300원부터, 대만으로 가는 부산~타이베이 노선은 6만7500원부터 판매한다.



7월에 출발하는 동남아 노선 최저가는 인천~마닐라 8만3700원, 인천~세부 13만3600원, 인천~하노이 14만5300원, 인천~방콕 17만5300원이다. 대양주 노선은 인천~괌 16만5900원, 인천~사이판 14만1600원부터 판매한다. 다만 예매일자와 환율에 따라 총액운임은 바뀔 수 있다.



박미소 기자 smile83@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