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케이티김 '니가 있어야 할 곳' 열창에 심사위원들 전원 기립박수





케이티김 '니가 있어야 할 곳' 열창에 심사위원들 전원 기립박수





'K팝스타4' 참가자 케이티 김이 역대급 무대를 선보여 화제다.



지난 1일 오후 5시에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4'(이하 K팝스타4)에서는 TOP8 결정전이 펼쳐졌다.



지난 방송에서 부진한 성적을 보였던 케이티김은 이날 god의 '네가 있어야 할 곳'을 선곡해 획기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케이티 킴은 god의 '니가 있어야 할 곳'을 R&B 스타일로 편곡해 소울 충만한 목소리로 완벽하게 소화해 냈다.



무대를 본 심사위원 박진영은 기립박수를 치며 "술 마시고 올라 왔냐? 미쳤다. 심사 불가다. 너무 잘해서"라며 극찬했다. 이어 "이 노래 완전히 먹먹고 소화해서 피 속에 들어갔다 나왔다. R&B에서 즉흥적인 애드리브 중요하다. K팝스타 통틀어서 같은 장르에서는 4년 동안 최고의 무대였다. 저를 처음으로 일으켜 세운 참가자다"라며 호평했다.



또한 유희열은 "그 사이에 무슨 일 있었냐? 케이티가 올라올 때 부터 심상치 않았다. 편안해 보였다"라며 칭찬했다.



마지막으로 양현석은 "박진영이 일어나서 기립박수를 쳤다. 처음 있는 일이다. 제 마음은 테이블 위에 가서 박수치고 싶었다. 솔직히 울컥했다. 난 널 처음부터 믿어줬다. 네가 있어야 할 곳은 거기다"라며 케이티 김의 무대를 호평했다.



한편 케이티 김의 영상은 2일 오전 6시를 기준으로 조회수 150만 뷰를 달성했다. 당시 방송 이후 바로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공개된 이 영상은 공개 6시간 만에 100만 뷰를 돌파하며 뜨거운 관심을 입증해내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케이티김 '니가 있어야 할 곳' [사진 SBS 'K팝스타4'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