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성 수영복 입고 여자 탈의실 들어간 20대 남성

여성용 수영복을 입고 여자 탈의실에 들어간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부산진경찰서는 2일 성폭력특별법 위반 혐의로 강모(20)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강씨는 지난 1일 오후 6시쯤 부산시 부산진구 학생교육문화회관 수영장의 여자 탈의실에 들어간 혐의다. 강씨는 범행에 앞서 수영장에서 검정색 여성용 원피스 수영복을 구입해 착용한 뒤 탈의실에 침입한 것으로 드러났다.



당시 여자 탈의실에는 수영을 즐기러 온 주부 등이 옷을 갈아입고 있었다. 강씨를 보고 한눈에 남성임을 알아차린 이들은 비명을 질렀고, 이를 듣고 달려온 직원이 경찰에 신고했다. 강씨는 현장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강씨는 경찰 조사에서 “여성의 나체가 보고 싶어 들어갔다”고 진술했다.



부산=차상은 기자 chazz@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