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기총으로 주민 위협한 50대 검거



충북 옥천경찰서는 1일 공기총으로 이웃 주민을 위협한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송모(51)씨를 긴급체포 했다고 밝혔다.



옥천군 군북면에 사는 송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7시40분쯤 이웃인 차모(77·여)씨와 개 관리 문제로 말다툼을 벌이던 중 집에 있던 5㎜ 구경 공기총으로 차씨 부부를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건이 있기 3일 전 송씨의 개가 차씨 집에 있던 닭 3마리를 물어 죽였다. 이틀 뒤 또 다시 닭 3마리를 물어 죽이자 화가 난 차씨가 “개 목 줄을 왜 안 메느냐”고 강하게 항의했다. 송씨는 무릎을 꿇고 사과했지만 차씨 부부가 계속 항의하자 “차라리 내 개를 죽여버리겠다”며 공기총을 들고 나왔다.



이런 행동에 놀란 차씨는 집으로 피신한 뒤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조사에서 송씨는 “홧김에 총을 들고 나왔을 뿐, 차씨에게 총을 겨누거나 쏘지 않았다”고 진술했다. 범행에 사용한 총은 이날 꿩 사냥을 함께 가기로 한 송씨 친구에게서 받아온 것이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옥천=최종권 기자 choig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