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레너드 니모이 별세… '스타트렉'의 '그때 그사람'



 

영화 '스타 트렉'의 독특한 귀를 지닌 혼혈 '스폭'으로 유명한 미국 영화배우 레너드 니모이가 27일 향년 83세로 숨을 거두었다.



니모이의 부인인 수전 배이 니모이는 27일(현지시각) 니모이가 만성 폐쇄성질환을 앓던 끝에 로스앤젤레스의 자택에서 그의 사망을 발표했다.



지난해 트위터에 오랜 흡연으로 인한 발병과 투병 사실을 알렸던 니모이는 지난 주까지 병원에 입원, 치료를 받고 있었다.



니모이는1931년 3월26일 미국 보스턴 출생이다.



18세에 할리우드로 진출했으며 1950년대에 TV 시리즈물에 단연으로 출연하며 얼굴을 알리기 시작했다.



니모이는 사각턱과 심각해 보이는 용모로 주로 카우보이와 법조인 등의 역을 하다가 마침내 일생일대의 기회가 된 '스타 트렉'을 만나게 된다.



니모이는 1966~69년 처음 나온 TV 시리즈 '스타 트렉'에서 외계인의 피가 섞여 언제나 이성적인 사고만 하는 스폭 역으로 발탁돼 신선한 용모와 어투, 손인사를 유행시키며 스폭을 하나의 신드롬으로 만든다.



니모이는 배우 경력 외에도 2편의 스타트렉 영화를 감독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레너드 니모이 별세 [사진 영화 스타트랙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