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용감한 가족 박명수, 가상 아내 박주미 등장에 잇몸 미소…"여복은 있다"





용감한 가족 박명수, 가상 아내 박주미 등장에 잇몸 미소…"여복은 있다"

 

‘용감한가족’의 개그맨 박명수가 가상 아내 박주미의 등장에 환한 잇몸 미소를 지어 눈길을 끌었다.



27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용감한 가족'에서는 박주미가 이문식, 심혜진, 박명수, 설현, 강민혁과 함께 라오스 콕사앗 소금마을로 떠나기 위해 가족으로 합류하는 모습이 방영됐다.



이날 해외 드라마 일정 때문에 불참한 최정원을 대신해 박주미가 박명수의 가상 아내로 나타났다.



심혜진은 "정원이는 드라마 촬영 때문에 해외 일정이 잡혀 라오스에 함께 가지 못하게 됐다"며 "그래서 내가 명수 와이프를 데려왔다. 가장으로서 책임감을 주어지고 싶었다"고 가상 아내가 합류 한다고 알렸다.



이에 박명수는나를 여기서 결혼 시키겠다는 거냐. 나 안 된다. 아무리 방송이라도 와이프를 마음대로 만드냐”며 “내 아내를 왜 KBS에서 정해주냐. 진짜 아내가 싫어한다”고 발끈했다.



하지만 가상아내에 대한 박명수의 거부감은 그리 오래가지 못했다.



가상아내로 미모의 여배우 박주미가 등장하자 박명수는 폭풍 잇몸 미소를 보였다.



박주미는 퉁명스러운 박명수에게 “내가 싫은 거냐”며 도발했고, 박명수는 “아니다. 여복은 있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주미는 박명수에게 "우리 신혼이잖아요"라고 도발적인 멘트를 날려 박명수를 정신못차리게 했다.



박주미는 “박명수가 남편인지 알고 이 자리에 왔다”며 “여자들의 이상형이 약간 나쁜 남자 스타일이다. 그런 면에서 박명수씨가 너무 잘 맞는다. 음악을 좋아하시는 차도남 스타일이다”라고 말해 박명수의 기분을 한 층 띄웠다.



이에 박명수는 “방송에는 나가면 안 되지만 재혼하는 기분이다”고 속내를 밝혀 다음 주부터 진행 될 라오스 편에 대한 기대감에 부풀었다.



한편 용감한 가족 박명수 박주미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용감한 가족 박명수 박주미, 안 어울린다” “용감한 가족 박명수 박주미, 와이프가 싫어할텐데” “용감한 가족 박명수 박주미, 넘치는 잇몸 미소라니”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