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화성 공기총 난사 사건, 4명 사망 1명 부상…현재는 상황 종료



경기 화성에서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 4명이 숨지고 1명이 다쳤다는 소식이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다.

27일 오전 9시 30분께 경기도 화성시 남양동의 2층짜리 단독주택에서 공기총 난사로 인해 파출소장을 포함한 4명이 총상을 입었다.

이 사고로 신고를 받고 출동한 파출소장을 포함 4명이 총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용의자는 집에 들어가 공기총을 난사했으며, 당시 집안에는 4~5명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 중 1명은 2층 주택에서 떨어져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을 신고한 주민은 "작은 아버지라는 사람이 총을 쏴서 아버지와 어머니 등 4명이 맞았다"고 전했으며, 경찰은 현재까지 가족들끼리 벌어진 일로 조사를 하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범인은 총기 난사 뒤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이로써 현재 경찰과의 대치 상황은 종료됐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 = YTN 뉴스 캡처]

'화성 공기총' '화성 공기총'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