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늘 날씨, 전국 흐린 가운데 평년보다 기온 높아

사진 기상청

 
25일 오전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일부 중부 내륙에는 엷은 안개가 낀 곳이 있다.

오전 9시 현재 서울의 기온은 1.8도로 평년보다 다소 높은 편이다.

다른 지역도 인천 2.1도, 수원 1.9도, 춘천 영하 0.8도, 속초 4.4도, 대전 1.6도, 광주 3.3도, 대구 2.6도, 부산 9.9도, 제주 9.5도 등으로 평년보다 비슷하거나 높은 기온을 기록하고 있다.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점차 받아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제주도는 오후 한때 비가 내리겠다. 또 서울과 경기도, 강원도 영서는 밤부터 비 또는 눈이 내릴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가 5∼10㎜, 서울·경기도·강원도 영서가 5㎜ 내외다. 적설량은 경기 동부·강원도 영서·제주도 산간이 1㎝ 내외일 것으로 보인다. 낮 최고기온은 8도에서 12도로 어제와 비슷하겠다.

오늘은 남서풍에 의해 난기가 유입되면서 평년과 기온이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으나 비가 그친 뒤부터 북서쪽의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점차 기온이 떨어져 추워지겠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바다에서 0.5~2.5m로 일겠다.

기상청은 내일도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과 경북 서부, 제주도에는 새벽 한때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고, 낮부터는 점차 맑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오늘 날씨’ [사진 기상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