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속보] 세종시 편의점 괴한 총기 발사 "3명 숨져"…용의자 숨진 채 발견














세종시 한 편의점에서 엽총을 발사해 3명을 숨지게 한 강모(50)씨가 범행 현장 인근의 금강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강씨가 가지고 있던 엽총으로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15분쯤 세종시 장군면 금암리 한 편의점에서 강씨가 총기를 발사해 3명이 숨졌다.

사망자는 편의점 여주인의 아버지 김모(74)씨와 오빠 김모(50)씨, 주인의 동거남 송모(54)씨 등 총 3명이다.

용의자 강씨는 해당 편의점 여주인과 사귀다 헤어진 남자친구로 알려졌다.

수원 영통에 사는 용의자 강씨는 이날 오전 파출소에 영치 중이던 엽총을 반출해 세종시 사건 현장으로 향했다. 편의점에 도착한 강씨는 편의점에서 먼저 송씨를 엽총으로 살해했다.

밖으로 나와 편의점 밖에 주차된 SM5 승용차에 타고 있던 김씨의 아버지와 오빠도 차례로 엽총으로 살해했다.

이어 강씨는 해당 편의점과 승용차에 시너를 뿌려 불을 질렀다.

방화 후 흰색 승용차를 타고 도주했지만 인근에서 변사체로 발견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YTN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