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포토이슈] 국민 베프 '강남' 남성적 매력 물씬



최근 패션 매거진 <엘르>가 대세 스타 ‘강남’을 만나 그간의 이야기를 공개해 화제다. 한국인 어머니와 일본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나 뮤지션을 꿈꾸며 한국으로 건너온 강남은 힙합 그룹 엠아이비(M.I.B)의 멤버로 데뷔했지만 별다른 주목을 못 받고 있던 터에 JTBC의 예능 프로그램 <학교 다녀오겠습니다>에 출연하면서 단숨에 섭외 1순위 예능인으로 자리 잡았다. 이후 또 다른 생활 밀착형 예능 프로그램인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강남은 특유의 엉뚱한 매력으로 대중에게 어필했다.

특히 강남은 <나 혼자 산다>에서 지하철에서 생전 처음 보는 사람과 번호를 교환하고 편안하게이야기를 건네는 엉뚱한 매력을 뽐냈다. 알고 보니 유학파로 “일본, 하와이, 한국에 거쳐 생활했기 때문에 사람들과 쉽게 친해질 수 있다”는 강남은 “원래 어릴 때부터 인복이 끝내주게 많다. (중략) 내가 인생에서 제일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도 인간 관계다”고 털어놓으며 자신의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인간 관계임을 <엘르>에 털어놓기도 했다.

한편 왕성한 예능활동에도 ‘강남’는 직접 작사 작곡을 한 싱글 앨범을 3월 중으로 발표할 예정이라고 뮤지션으로서의 욕심 또한 드러냈다. 또한 사람들이 행여 못 알아 볼까 봐 무서워서 금발을 유지하고 있지만, 곧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할 거라는 소식도 전했다. 2015년 ‘국민 베스트프렌드’로 등극한 대세 스타 ‘강남’의 더욱 자세한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3월호와 엘르 공식 홈페이지(www.elle.co.kr) 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엘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