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1인당 간이운동장 면적...강남구, 강서구 54분의 1도 안 돼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학생들이 사교육을 받지 않고 따로 운동하려고 해도 뛸 공간이 부족하다. 땅값이 비싼 강남 3구는 더욱 그렇다. 서초구 양재동에 있던 공터에는 얼마 전 20여 층짜리 새 건물이 들어섰다. 캐치볼 등을 즐기는 지역 주민들의 쉼터였던 공간이 사라진 거다. 인근 지역에 거주하는 한 학부모는 “강남 지역은 학교 운동장을 제외하고는 개인적으로 운동할 공간이 없을 정도로 빌딩숲이 빽빽하게 들어선다”고 말했다.

강남통신 조사 결과 실제로 강남구는 운동할 수 있는 공간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3년 기준으로 1인당 간이운동장 면적을 살펴보니 강남구가 0.07㎡로 서울시 25개구 중 23위를 차지했다. 서초구 0.3㎡로 14위, 송파구가 0.32㎡로 13위로 강남구보다는 낫지만 서울 평균인 0.83㎡에는 훨씬 못 미친다. 간이운동장은 축구·농구·배구·테니스·배드민턴 등 체육시설이 설치된 공간이다. 지역 주민들이 얼마나 쉽고 편리하게 운동을 즐길 수 있는지를 보여준다.

공원도 마찬가지다. 1인당 공원 면적은 송파구가 6.32㎡로 25개구 중 22위, 강남구가 10.91㎡로 14위였다. 간이운동장보다는 순위가 높지만 서울시 평균인 16.11㎡에는 아직도 역부족이다. 하지만 우면산과 80만6831㎡(약 24만평) 규모의 ‘시민의 숲’이 있는 서초구는 35.43㎡로 3위를 차지했다. 강남구 홈페이지에는 대모산·구룡산 등 자연공원과 도산공원, 대치공원 32개의 근린공원이 있다고 나와 있지만, 실제로 구민이 체감하는 공원수는 적다.
30년째 강남구 대치동에 살고 있는 이모(33)씨는 “강남구에서는 양재천을 제외하면 바람 쐬러 갈 곳이 부족하다”며 “특히 오래된 아파트는 놀이터 시설도 부족해 아이들이 마음 편히 뛰어놀 수 있는 공간도 없다”고 말했다. 강남구청 측은 면적 대비 인구가 많아 어쩔 수 없다는 입장이다. 강남구청 공원녹지과 이정용 주무관은 “강남구 인구가 57만명으로 서울시에서 세 번째 정도 된다”며 “앞으로 개포 2·4단지 등 재건축 아파트를 중심으로 근린공원 면적을 확보해 녹지공간을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집 근처에서 운동할 곳을 못 찾은 아이들이 많이 가는 곳이 학교 운동장이다. 하지만 안전 등을 이유로 개방하지 않는 학교가 늘고 있어 이마저도 쉽지 않다. 서울시교육청 교육재정과 이경원 주무관은 “운동장 개방 여부는 100% 학교장 재량으로 결정하고 있다”며 “아동 성폭행 사건, 학교 폭력 사건 등을 예방하기 위해 어쩔 수 없는 선택을 하는 곳이 있다”고 말했다. 집 근처에 가깝거나 재학 중인 학교를 두고 굳이 멀리 있는 곳까지 찾아 가야 하는 상황이 발생하는 거다.
3~4군데에 들러 교문이 열린 학교를 찾아도 문제는 또 있다. 나이 많은 선배들이 이미 한창 경기를 진행 중이거나 방과후수업이나 사설스포츠클럽 강의가 진행 중인 경우가 많아서다. 초등학교 6학년·4학년 자녀를 둔 고희숙(41·강남구 일원동)씨는 “결국 학교 방과후수업이든 사설 스포츠클럽이든 돈을 들여서 운동을 할 수밖에 없다”며 “스포츠클럽 활성화도 좋지만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공간이 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남·서초·송파·분당구에서 운영되고 있는 학교 운동부

초등학교
강남구(총 31개교 중 6개교 운동부 운영)
야구부: 도곡초·방배초·역삼초·학동초, 축구부: 구룡초, 육상부: 개일초
서초구(총 24개교 중 5개교)
배구부: 반포초, 농구부: 서초초, 테니스부: 신중초, 야구부: 이수초, 축구부: 잠원초
송파구(총 38개교 중 9개교)
축구부: 거여초·잠전초, 야구부: 가동초, 양궁부: 방이초, 바이애슬론부: 세륜초,
수영부: 아주초, 테니스부: 토성초, 육상부: 풍납초, 빙상·피겨부: 풍성초
분당구(총 37개교 중 8개교)
축구부: 성남미금초·한솔초, 육상부: 성남장안초·운중초, 빙상부: 내정초·성남매송초, 수영부: 당촌초, 야구부: 서당초

중학교 ※복수의 운동부를 운영하는 학교도 있음
강남구(총 24개교 중 17개교)
야구부: 대치중·언북중·영동중·휘문중, 수영부: 구룡중·대청중·신사중·중동중, 농구부: 단대부중·숙명여중·휘문중, 축구부: 개원중·중동중, 골프부: 대청중, 컬링부: 신구중, 펜싱부: 신동중, 싱크로나이즈부: 신사중, 테니스부: 신사중,
사격부: 언남중, 배드민턴부: 언주중, 리듬체조부: 역삼중, 승마부: 원촌중, 아이스하키: 중동중, 요트부: 청담중
서초구(총 15개교 중 4개교)
야구부: 경원중·이수중, 리듬체조부: 서문여중, 빙상(피겨)부: 서문여중, 빙상(스피드)부: 서문여중, 배구부: 세화여중
송파구(총 27개교 중 15개교)
수영부: 방산중·아주중·오금중·정신여중, 축구부: 보인중·신천중, 빙상(피겨)부: 아주중·정신여중, 빙상(쇼트트랙)부: 정신여중, 아이스하키: 보성중, 싱크로나이즈: 정신여중, 수중(핀수영)부: 아주중, 펜싱부: 가락중, 테니스부: 방산중, 양궁부: 방이중, 야구부: 배명중, 태권도부: 배명중, 유도부: 보성중, 카누부 : 석촌중, 육상부: 석촌중, 사이클부: 송파중, 검도부: 신천중, 스키부: 신천중, 복싱부: 아주중, 태권도부: 오금중, 여자축구부: 오주중, 배구부: 일신여중, 야구부: 잠신중, 핸드볼부: 정신여중, 리듬체조부: 정신여중
분당구(총 25개교 중 9개교)
야구부: 매송중, 육상부: 백현중, 아이스하키부: 분당중, 빙상부: 서현중, 수영부: 서현중, 씨름부: 야탑중, 태권도부: 양영중, 에어로빅체조부: 장안중, 테니스부: 정자중, 농구부: 청솔중

자료: 서울시·성남시 교육청, 2014년 3월 기준

[관련 기사]
[커버 스토리]다양해진 스포츠 사교육의 세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