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박2일' 김나나, 김빛이라에 '매운 맛' 먹여…"너 되게 독하다" 매운 어묵 먹다가 '깜짝'

‘김나나 김빛이라’ ‘1박2일 김빛이라’. [사진 KBS2 ‘1박 2일’ 캡처]




'1박 2일'에 출연한 김나나와 기자와 김빛이라 기자의 여군 못지않은 여기자들의 매서운 군기가 공개돼 화제다. 김빛이라는 매운 어묵을 먹다가 순간 '얼음'이 됐다.



지난 8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는 '특종 1박 2일, 첫 번째 이야기'편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취재비 복불복에 나선 김나나 기자가 매운 어묵을 먹고 힘들어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반면 김빛이라 기자는 매운 어묵을 먹고도 끝까지 버텼다.



이에 김나나 기자는 김빛이라 기자에게 "너 되게 독하다. 너 몇 기야? 차이가 너무 많이 나가지고"라며 매운 어묵보다 더욱 매서운 여기자 군기를 보여줘 웃음을 자아냈다.



선배 김나나의 질문에 김빛이라 기자는 “38기입니다. 선배”라며 긴장했다.



한편 옆에 있던 강민수 기자는 "여기자들 사이의 군기는 남기자도 터치할 수가 없다"고 말해 깨알 웃음을 안겼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나나 김빛이라’ ‘1박2일 김빛이라’. [사진 KBS2 ‘1박 2일’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