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나나, "너 진짜 독하다, 몇 살이냐?" 김빛이라 '움찔'…무슨 일?

‘김나나’ ‘김빛이라’. [사진 KBS2 ‘1박 2일’ 캡처]




KBS 김나나 기자가 후배 김빛이라 기자에게 군기를 잡았다.



8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은 기자 특집으로 꾸며져 김나나, 김빛이라, 강민수, 김도환, 정새배, 이재희 기자 등이 출연했다.



이날 김나나 기자와 김빛이라 기자는 취재비를 두고 매운 어묵 먹기 게임에 참여했다. 김나나 기자는 어묵을 먹고 연신 우유를 들이켰다. 반면 김빛이라 기자는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이를 본 김나나 기자는 김빛이라 기자에게 “너 진짜 괜찮아? 엄청 독하다. 몇 기니? 차이가 너무 많이 나서”라며 군기를 잡았다. 이에 김빛이라 기자는 “38기입니다. 선배”라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를 본 강민수 기자는 “검찰 강압수사는 막아도 여기자 군기는 터치 불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나나 기자는 “진짜 궁금해서 묻는 거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김나나 기자는 “너 몇 살이야?”라며 냉랭한 분위기를 이어갔고, 김빛이라 기자는 “86년생입니다”라며 군기가 바짝 든 표정으로 답했다.



김나나와 김빛이라 기자 소식에 네티즌들은 “김나나 기자, 김빛이라 잡네” “김나나 기자, 무섭다” “김빛이라 기자가 매운 어묵 잘 먹은 게 뭐 죄라고” “김나나 기자, 무서워서 살겠나 김빛이라 기자 화이팅” “김나나 기자, 진짜 터치 불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1박2일’은 전국을 여행하며 벌어지는 갖가지 에피소드를 다룬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나나’ ‘김빛이라’. [사진 KBS2 ‘1박 2일’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