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은채, 영화 '어우동'서 주요 부위만 가린 채…'어머나'







 

송은채, 영화 '어우동'서 주요 부위만 가린 채…



영화 ‘어우동’의 예고편에서의 배우 송은채(29)의 노출신이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29일 영화 ‘어우동’이 개봉한 가운데 지난해 12월 공개된 ‘어우동’ 예고편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배우 송은채가 분한 어우동을 중심으로 욕망에 가득 찬 남자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송은채는 하얀 천으로 주요 부위만 가린 채 상반신을 드러내는 등 과감한 노출로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영화 ‘어우동’의 예고편과 송은채의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어우동 송은채, 야해도 너무 야해” “어우동 송은채, 예고편도 이런데 본편은 어떨까” “어우동 송은채, 극장에서 보기 민망할 것 같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영화 어우동은 29일 개봉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은채’ [사진 영화 ‘어우동-주인 없는 꽃’ 예고편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