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리지, 애교 넘치는 무대 예고…핑클 '내 남자친구에게' 부를 예정



 

여성그룹 애프터스쿨의 멤버 리지(23)가 애교 넘치는 무대를 예고했다.



리지는 오는 10일 밤 방송될 종합편성채널 JTBC ‘백인백곡-끝까지 간다(이하 ‘끝까지 간다’)’에서 90년대 ‘요정그룹’ 핑클의 히트곡을 부른다. 이어서 리지는 전매특허 콧소리와 애교를 더해 ‘내 남자친구에게’를 부르며 원조 요정과는 다른 매력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리지는 1998년 전국의 남학생들을 열광하게 한 영원한 원조 요정그룹 핑클의 대표곡인 ‘내 남자친구에게’를 선택했다고 한다.



리지 외에도 AOA(유나·초아), 준준 브라더스 김원준·박효준은 2라운드 성공을 확정지은 상황으로 이들은 사이판 행 여행 티켓을 두고 승부를 펼치게 된다. ‘끝까지 간다’는 10일 밤 9시 40분, JTBC에서 시청이 가능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리지’ [사진 JTBC]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