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메시 골…바르샤, 5-2 대승 거두며 레알 추격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의 구단 FC바르셀로나가 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해결사 리오넬 메시(28)의 힘이다.



바르셀로나는 9일(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빌바오에서 열린 2014-2015 프리메라리가 22라운드 빌바오와의 원정경기서 5-2로 대승을 거뒀다. 메시는 선제골을 포함해 2골 2도움을 기록하며 승리의 주역이 됐다. 승점 3점을 추가한 바르셀로나(승점 53점)는 선두 레알 마드리드(승점 54점)를 턱밑까지 추격했다. 이는 바르셀로나의 리그 5연승이자 시즌 9연승(코파 델 레이 4경기)이다. 빌바오는 6승 5무 11패(승점 23)로 중위권에 머물렀다.



메시와 수아레즈, 네이마르로 구성된 ‘MSN’ 공격라인을 가동시킨 바르셀로나는 중원에 라키티치, 부스케츠, 사비를 포진시켰다. 이어 알베스, 피케, 마티유, 알바가 수비진을 이뤘고 골문은 브라보가 지켰다.



이날 경기에서 메시는 전반 15분 선제골을 뽑아낸 뒤 25분 수아레즈의 추가골을 도왔다. 이어 메시는 후반 17분 네이마르가 기록한 4번째 골까지 도우며 빌바오전에서 3개의 공격포인트를 추가했다. 빌바오는 후반 21분 아드루이스가 침투패스를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해 골을 기록했다. 하지만 후반 29분 수비수 에체이타가 반칙으로 퇴장을 당해 수적 열세에 놓이며 경기를 뒤집지는 못했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41분 교체 투입된 페드로가 세르히오 부스케츠의 도움을 얻어 골을 기록해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한편 바르셀로나는 특유의 패스 플레이를 살리며 70대 30이라는 압도적인 점유율을 기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메시 골’ [사진 바르셀로나 공식홈페이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