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 만세, 사랑에게만은 따뜻한 남자…입을 '쭈욱'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 만세, 사랑에게만은 따뜻한 남자…입을 '쭈욱'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와 사랑이가 다시 뭉쳤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돌아왔다'에서는 송일국의 삼둥이 아들 대한·민국·만세가 추성훈의 딸 사랑과 함께 놀이기구를 타러 갔다.



이날 방송에서 삼둥이와 사랑은 이날 방송 내내 다정하게 서로를 챙겼다. 특히 눈썰매장으로 이동하는 차 안에서 사랑은 옆자리에 앉은 만세의 이름을 부른 후 웃다가 손을 꼭 잡았다. 사랑이와 만세는 눈썰매장에 도착할 때까지 손을 잡고 알콩달콩한 분위기를 연출해 시청자들을 '엄마미소' 짓게 했다.



만세는 눈썰매장에 가서도 사랑이 두고 간 썰매를 챙겨주는가 하면 썰매 위에서 잠든 사랑이에게 입술을 쭉 내밀며 뽀뽀를 시도하기도 했다. 이에 삼둥이의 아빠 송일국은 "만세가 추사랑의 썰매를 챙기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랐다"며 "만세에게 이런 자상한 매너가 있다니 처음 보는 모습이었다"고 놀라워했다.



네티즌들은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 사랑이에게만 유독 따뜻한 남자 만세"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 다들 재밌게 노는 것 보니 귀엽다"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 둘이 서로 좋아하는 것 같아 좋네"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 사랑이 점점 낯을 덜 가려서 더 예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 '슈퍼맨이돌아왔다 삼둥이' [사진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