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런닝맨' 소진, 민낯 보이며 "우씨. 우씨. 으악씨"…외계어 쓴 이유가 '깜짝'

‘소진’ ‘런닝맨 소진’. [사진 소진 인스타그램]


 

8일 SBS ‘런닝맨’에 출연한 걸스데이 멤버 소진이 직접 공개한 민낯 셀카가 화제다.



소진은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씨. 우씨. 으악씨”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런닝맨’ 소진은 침대에 누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런닝맨’소진은 화장기 없는 민낯에도 불구하고 빛나는 우윳빛 피부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런닝맨’ 소진의 민낯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런닝맨 소진, 민낯 예쁘네” “런닝맨 소진, 숨겨진 아름다움” “런닝맨 소진, 볼 빵빵 화난 표정 뭐지?” “런닝맨 소진, 귀엽네” “런닝맨 소진, 피부 좋다” “런닝맨 소진, 우씨? 무슨 일?”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런닝맨’소진은 8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의 ‘숨은 보석 찾기’편에 출연했다. 이날 이광수는 소진에게 작업을 거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광수는 ‘런닝맨’소진과 함께 갯벌을 걸어가며 “도와줄까. 소진아?”라고 묻고, 소진의 팔을 잡아주며 자상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이광수는 “소진아 남자친구 있니?”라고 물었고, 함께 팀을 이룬 빅스 엔은 “저 형 작업 걸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자 이광수는 “무슨 얘기냐”라고 소리치며 당황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런닝맨 소진’ ‘소진’. [사진 소진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