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팝스타4 서예안, 유희열 "노래 잘하니 불안하지 않다"…'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 완벽 소화





K팝스타4 서예안, 유희열 "노래 잘하니 불안하지 않다"…'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 완벽 소화

 

‘K팝스타4’ 서예안이 세 심사위원으로부터 극찬을 받았다.



8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 시즌4’에서는 톱10이 결정되는 배틀 오디션이 그려졌다. 이날 서예안은 김완선의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를 선곡해 남성 댄서와 함께 춤을 추며 무대를 꾸몄다.



노래를 들은 박진영은 “춤추면서 노래한다는 게 굉장히 힘든 일이다. 평생 안 해봤던 친구가 이렇게 했다는 건 큰 박수를 받아 마땅하다. 보면 볼수록 예안 양은 노래를 잘하는 것 같다. 힘을 안주고 노래하다 보니 움직이면서 노래를 해도 흔들리지 않는다”고 칭찬했다. 이어 그는 “이런 노래를 할 때는 노래를 조금 대충 불러도 된다. 조금 흘러보내는 부분이 있었으면 더 좋았을 걸”이라고 조언을 덧붙였다.



유희열 역시 “노래를 잘하니까 불안하지가 않다. 오늘 무대에서도 부담스러운 부분이 없다. 미소를 짓게하는 편안함을 갖게 하는 건 예안양의 힘인 것 같다”고 호평했다. 이어 유희열은 “제가 첫 무대에서 말씀드렸지만, 예안 양은 댄스가수에요”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양현석은 “아까 박진영 씨가 말씀하셨지만 몸을 움직이며 노래하는 게 쉽지 않다. 그만큼 호흡이 굉장히 중요하다. 난 오늘 서예안 양의 춤을 칭찬해주고 싶지 않다. 예안양의 쩌렁쩌랑한 목소리를 칭찬하고 싶다”며 ”다음 라운드에서도 어떤 곡을 불러도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