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숙자들에게 샤워장 선물한 교황





성베드로 광장 공중 화장실 개조













교황(사진)이 노숙자를 위해 이번엔 샤워장과 이발소를 설치했다.



 AP와 이탈리아 ANSA통신 등에 따르면, 교황청은 최근 바티칸 성베드로 광장 돌기둥 사이에 있는 공중 화장실을 개조해 노숙자들이 이용할 수 있는 샤워장으로 만들었다.



 샤워장에는 샤워기 3개가 설치됐으며, 이용자에게는 갈아입을 속옷과 수건·비누·치약·면도기·면도크림 등의 위생용품이 제공된다. 광장에서 진행되는 교황 알현 행사로 번잡한 수요일을 빼고는 언제든지 이용 가능하다. 샤워장 옆에는 무료 이발소도 마련됐다.



 샤워장과 이발소 설치는 프란치스코 교황의 지시로 이뤄졌다. 지난해 10월 바티칸 사회복지 책임자인 콘라드 크라에프스키 주교가 프랑코라는 50대 노숙자에게서 ‘씻을 곳이 없다’는 하소연을 듣고 교황에게 이를 보고하면서 일이 진행됐다.



 교황은 평소 “교회가 빈자들에게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강조한다. 자신의 생일 전날인 지난해 12월 16일엔 로마의 노숙자들에게 400개의 침낭을 선물했다. 재작년 크리스마스엔 북아프리카에서 유럽으로 가려는 난민들에게 1600개의 전화카드를 나눠줬다.



고란 기자

[사진 AP=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