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간추린 뉴스] 사우나서 남성 성추행한 50대에 전자발찌

사우나 수면실에서 잠든 남성들을 성추행한 50대 남성이 실형을 선고받고 전자발찌까지 차게 됐다. 서울고법 형사10부는 사우나 수면실에서 남자들을 만지고 껴안은 혐의(준유사강간 등)로 기소된 이모(52)씨에게 원심과 같이 징역 1년8월을 선고했다고 8일 밝혔다. 5년간 전자발찌 부착결정도 내려졌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