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고] 이영모 전 헌법재판관

이영모(사진) 전 헌법재판관이 7일 오전 신부전증으로 별세했다. 79세. 경남 의령 출신인 이 전 재판관은 의령농고를 중퇴, 대입 검정고시를 거쳐 부산대 법학과를 졸업했다. 1961년 고등고시 13회에 합격한 고인은 서울고법 부장판사 , 서울고법원장과 헌법재판소 사무처장 등을 지냈다. 97년 헌법재판관에 임명돼 2001년 퇴임할 때까지 소수의견(108건)을 많이 낸 것으로 유명하다. 유족으로는 부인 김유정씨, 아들 원준·원일씨 등이 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32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10일 오전 9시. 02-3010-2292.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