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강남 1970’ 3월 중국 개봉, "리얼한 생존 액션까지… 높은 관심의 비결은"

`강남 1970 3월 중국 개봉` [사진 강남 1970 중국판 티저 포스터]

 
영화 ‘강남 1970’의 중국 개봉이 확정돼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6일 배우 이민호가 출연하는 '강남 1970' 중국 개봉과 '강남 1970' 중국판 티저 공개 소식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쇼박스에 따르면 유하 감독의 거리 3부작 완결편이자 이민호와 김래원의 만남으로 화제가 된 영화 ‘강남 1970’이 3월 중국에서 개봉한다.

‘강남 1970’은 개봉 전부터 아시아 전역과 북미 선판매를 확정 지은 바 있으며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작품들보다 한발 먼저 중국에 상영된다. '강남 1970'은 중국 내 인터넷 검색양 10억 건 넘어서며 2015년 최고의 기대작임을 입증했다.

이날 공개된 중국판 티저 포스터는 국내에서 공개돼 뜨거운 화제를 모았던 액션 포스터에 블랙과 골드를 더해 신비로운 느낌을 표현했다. 리얼한 생존 액션을 보여주었던 진흙탕 장면의 대지와 ‘강남 1970’의 로고 역시 골드 빛으로 탈바꿈했다.

또한 영화의 내용도 조금 달라졌다. ‘강남 1970’ 중국 개봉 버전은 한국 버전과 차이 난다. 이민호의 분량이 늘어나며 결말도 달라진다. 현재 한국 버전 결말보다 이민호에 더 힘이 실릴 예정이다. 한국에서 볼 수 없었던 이민호와 걸그룹 AOA 설현의 로맨틱한 장면도 포함된다.

'강남 1970'이 중국 개봉 버전에 변화를 준 이유는 이민호의 높은 현지 인기를 고려해 이같은 내용을 추가한다. 이민호가 출연한다는 사실만으로 중국에서 '강남 1970'은 높은 관심을 받아 왔으며, 중국에서 역대 한국영화 중 최고 가격에 팔렸다.

영화 관계자는 "중국에선 영화 속 범죄자는 극 중 처벌을 받아야 한다. 하지만 '강남 1970' 중국 결말은 좀 다르게 그려질 것"이라고 밝혔다.

'강남 1970 3월 중국 개봉'

온라인 중앙일보
'강남 1970 3월 중국 개봉' [사진 강남 1970 중국판 티저 포스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