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국석유공사 '2014년 통합방위유공 대통령 표창' 수상



5일 한국석유공사(사장 서문규)는 청와대 영빈관에서 합동참모본부 주관으로 개최된 중앙통합방위협의회의에서 ’2014년 통합방위유공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시상식은 국가 통합방위 대비태세에 현저한 공을 세운 기관에 수여하는 것으로 석유공사 서산지사는 통합방위체제 구축 및 국가비상대비 태세의 우수함을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석유공사 서산지사는 478개 국가중요시설 대상 중에서 각 정부부처 및 작전사령부, 경찰청 등의 사전 심의와 현장점검 실사를 거쳐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으며 이번 시상식에서는 박근혜 대통령이 직접 대통령 표창을 수여했다.

석유공사 서산지사는 2005년 2월 국내 석유수급 안정을 통해 국민경제 발전에 기여할 목적으로 설립된 기관으로 비축유 대여, 국제공동비축, 알뜰주유소 휘발유 공급사업 등 국가의 에너지안보 및 국가경제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

또한 테러 등 유사시를 대비해 방호시설을 지속적으로 개선?보완해왔으며, 민?관?군?경과의 지속적 합동방호훈련을 통해 완벽한 통합방위태세를 확립함으로써 지역통합방위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석유공사는 향후 지속적인 방호훈련과 방호시설 및 과학화장비의 개선,보완, 그리고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협조체제 강화를 통해 완벽한 통합방위태세를 지속적으로 유지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